박해미, 남편 교통사고로 제자 2명 사망 "가슴 찢어진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5일 21:26:31
    박해미, 남편 교통사고로 제자 2명 사망 "가슴 찢어진다"
    기사본문
    등록 : 2018-08-28 12:26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배우 박해미가 남편의 교통사고로 사망한 제자들을 안타까워했다. ⓒ MBC

    배우 박해미가 남편 황모 씨의 음주운전 교통사고로 사망한 자신의 제자를 언급하며 눈시울을 붉힌 것으로 알려졌다.

    박해미는 28일 이데일리를 통해 "세상을 떠난 두 배우는 아끼는 제자들이었다"며 "어떻게 사죄를 해야 할지, 가슴이 찢어진다"고 심경을 토로했다.

    앞서 27일 오후 11시 15분께 황 씨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경기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갓길에 서 있던 25톤 화물차 2대를 들이받는 대형 교통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해미뮤지컬컴퍼니 소속 배우 2명이 숨지고 황 씨를 포함한 3명이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한편, 사고 당시 황 씨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04%로 조사됐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