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여수국제아카데미 개최…개도국 해양역량 지원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4일 20:49:52
    해수부, 여수국제아카데미 개최…개도국 해양역량 지원
    27일~9월 7일, 아시아·아프리카·중남미 등29개국 40여 명 참여
    기사본문
    등록 : 2018-08-26 11:00
    이소희 기자(aswith@naver.com)
    27일~9월 7일, 아시아·아프리카·중남미 등29개국 40여 명 참여

    해양수산부는 2012여수세계박람회재단과 함께 27일부터 9월 7일까지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2018 제5회 여수국제아카데미’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여수국제아카데미는 개발도상국의 해양 분야 역량 강화를 지원하기 위한 여수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해수부와 2012여수세계박람회재단이 2014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해까지 64개국 175명의 교육생을 배출하고, 2017년 열린 유엔총회에서 개발도상국의 해양 분야 역량 강화에 기여한 공로를 공식적으로 인정받는 등의 성과를 올리고 있다.

    5회째를 맞은 이번 아카데미에는 파푸아뉴기니, 인도네시아 등 29개국의 해양 분야 공무원, 연구원 등 40여 명이 참석한다. 기후변화에 따른 해양환경 변화, 심해저 자원 개발 등 주요 현안과 앞으로의 대응방향을 중점적으로 논의하고, 국제해양법에 관한 강의도 진행한다.

    교수진으로는 백진현 국제해양법재판소 재판소장을 비롯해 토마스 H. 하이다(Tomas H. Heidar) 국제해양법재판소 재판관, 김두영 전 국제해양법재판소 사무차장, 미셸 워커(Michelle Walker) 국제해저기구 법률 및 기술 위원회 의장 등 세계 최고 수준의 해양법 및 해양 정책 전문가 11명을 초빙했다.

    특히 클라이브 스코필드(Clive Schofield), 코터 라드로프(Coalter Lathrop) 등 해양경계 획정에 관한 전문가를 초빙해, 교육생들은 가상사례를 통한 해양경계 획정에 관한 협상을 직접 경험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이외에도 참가자들은 여수 해양경찰교육원, 여수 이순신 광장, 여수 향일암, 여수 이순신 마리나항 등 인근에 위치한 해양 관련 시설을 견학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송명달 해수부 해양정책과장은 “여수국제아카데미를 통해 우리나라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국제사회의 요청에 부응해 개도국의 해양 분야 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이소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