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솔릭]대한항공 "일부 제외 공항 정상화...항공편 운항 점차 안정"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19일 00:25:34
    [태풍 솔릭]대한항공 "일부 제외 공항 정상화...항공편 운항 점차 안정"
    김포-제주 등 임시 항공편 총 12편 투입...체류 승객 원활한 수송
    기사본문
    등록 : 2018-08-24 09:16
    이홍석 기자(redstone@dailian.co.kr)
    대한항공은 24일 오전 9시 기준으로 제 19호 태풍 솔릭의 영향을 받는 일부 지방공항을 제외한 인천·김포공항과 제주공항이 정상화됐다고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이 날 오전 9시 기준으로 제주 출·도착편 5편과 내륙 19편 등 총 24편의 국내선이 결항됐고 일본 나리타-제주 국제선 1편도 결항조치됐다.

    대한항공은 이에 임시 항공편을 편성해 현지 체류 승객들의 원환할 수송을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임시항공편은 김포-제주 노선 7편, 제주-김포 4편, 제주-베이징 1편 등 총 12편(총 2400석) 규모다.[데일리안 = 이홍석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