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김정은과 2차 정상회담 할것…비핵화 조치 보여”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3일 02:40:20
    트럼프 “김정은과 2차 정상회담 할것…비핵화 조치 보여”
    폼페이오 곧 4차 방북…종전선언·회담 합의 가능성
    기사본문
    등록 : 2018-08-21 08:00
    이배운 기자(karmilo18@naver.com)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왼쪽)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6월 싱가포르에서 개최된 북미정상회담에서 회동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과 아마도(most likely) 다시 만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내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에 무게가 실리는 모양새다.

    트럼프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각)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이 비핵화를 향한 구체적 조치들을 취했다고 생각한다”며 2차 북미정상회담 가능성에 대해서 "아마도 우리는 그렇게(다시 만나게) 될 것이다. 하지만 언급하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북한과 많은 좋은 일들이 일어났다"고 언급하면서도 무역전쟁을 벌이고 있는 중국이 이전처럼 북한문제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불만을 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지난 19일 ABC뉴스 인터뷰에서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곧 평양에 갈 것"이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과의 면담 결과가 기대된다고 언급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번 방북을 통해 핵 리스트 제출과 종전선언을 맞바꾸는 ‘빅딜’을 성사시키고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를 합의 할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데일리안 = 이배운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