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 부러진 손으로 3주 "둔한 건지 미련한 건지"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1일 17:51:43
    신지, 부러진 손으로 3주 "둔한 건지 미련한 건지"
    기사본문
    등록 : 2018-08-20 21:57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신지가 손 부상으로 깁스를 했다. ⓒ 신지 인스타그램

    코요태 신지가 손 부상 사진을 공개했다.

    신지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깁스를 한 손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신지는 깁스를 한 손을 무릎 위에 올린 채 휴식을 취하고 있다.

    신지는 "둔한 건지 미련한 건지, 부러진 손등으로 3주를 버티다니"라며 "의사 선생님도 간호사님도 나도 어이가 없어서 한참 웃기만 했다는"이라고 글을 남겼다.

    한편 신지는 최근 MBC 드라마 '비밀과 거짓말' OST인 '난'을 불러 화제를 모았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