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中企 근로자 위한 응급의료 지원 사업 실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2일 21:02:59
    기업은행, 中企 근로자 위한 응급의료 지원 사업 실시
    전국 42개 중소기업에 자동심장충격기, 심폐소생술 교육 지원
    기사본문
    등록 : 2018-08-20 16:17
    부광우 기자(boo0731@dailian.co.kr)
    ▲ 배성환(왼쪽) ㈜진한 이사와 김창호 IBK기업은행 소비자브랜드그룹 부행장이 20일 경기도 군포시 소재 ㈜진한 사업장에서 자동심장충격기 설치와 응급의료 교육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응급의료시설이 취약한 중소기업과 중소기업 근로자를 위해 'IBK 응급의료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전국 42개 중소기업 사업장에 자동심장충격기(AED) 설치를 지원하고, 근로자 3000여명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과 AED 사용 등의 교육을 지원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중소기업은 자동심장충격기 의무설치 대상이 아니기 때문에 중소기업 근로자들은 응급처치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 근로자들의 근로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