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 천재들의 격돌"…'명당' 조승우X지성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2일 00:03:23
    "연기 천재들의 격돌"…'명당' 조승우X지성
    추석 기대작 영화 '명당' 대립각 열연
    천재 지관 VS 몰락한 왕족, 연기대결
    기사본문
    등록 : 2018-08-20 09:49
    김명신 기자(sini@dailian.co.kr)
    ▲ 올 추석 최고의 웰메이드 명품 사극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명당'이 조승우와 지성의 남다른 케미를 예고하는 브로맨스 스틸 3종을 공개했다. ⓒ 영화 스틸

    올 추석 최고의 웰메이드 명품 사극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명당'이 조승우와 지성의 남다른 케미를 예고하는 브로맨스 스틸 3종을 공개했다.

    땅의 기운을 점쳐 인간의 운명을 바꿀 수 있는 천재 지관 박재상과 왕이 될 수 있는 천하명당을 차지하려는 이들의 대립과 욕망을 그린 작품 '명당'.

    이번에 공개된 스틸은 천재 지관 ‘박재상’(조승우)과 몰락한 왕족 ‘흥선’(지성)의 만남은 물론 왕권을 뒤흔드는 세도가 장동 김씨 일가와 맞서는 과정까지, 천하명당을 두고 ‘박재상’과 ‘흥선’에게 앞으로 닥칠 사건에 대한 호기심을 자아낸다. 몰락한 왕족 ‘흥선’ 역을 맡은 지성은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조승우를 꼽을 만큼 현장에서도 남다른 브로맨스를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지성은 “일부러 조승우의 뮤지컬을 찾아가서 볼 정도로 팬이었다. 이번 작품을 통해 함께 연기할 기회가 생겨서 정말 기뻤다”고 전하며 숨겨왔던 팬심을 밝혔다. 특히 지성은 ‘조승우가 곧 장르다’ 라는 말에 대해 적극적으로 동의하는 등 극찬을 아끼지 않아 보는 이들까지 훈훈한 미소를 짓게 만들었다.

    조승우 역시 지성과의 호흡에 대해서 “연기에 대해 100수는 배웠다”고 말하며 지성을 향한 무한한 애정과 신뢰를 드러냈다. 이처럼 <명당> 촬영 기간 동안 영화에 대한 많은 이야기를 나누는 등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선보인 조승우와 지성은 스크린을 뛰어넘어 현실에서도 브로맨스를 선보여 기대감을 더한다.

    조승우와 지성의 남다른 브로맨스 케미를 예고하는 스틸을 공개하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킴과 동시에 20일 오후 6시 CGV 페이스북을 통해 메인 예고편 최초 공개를 앞두고 있는 영화 '명당'은 오는 9월 19일 개봉 예정이다.[데일리안 = 김명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