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하윤 맥심 표지 '인형 미모+글래머 몸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14일 22:30:24
    설하윤 맥심 표지 '인형 미모+글래머 몸매'
    기사본문
    등록 : 2018-08-18 09:51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차세대 트로트 여신으로 주목받고 있는 설하윤이 트로트 가수 최초로 남성 잡지 '맥심'의 표지모델로 발탁됐다. ⓒ 맥심

    차세대 트로트 여신으로 주목받고 있는 설하윤이 트로트 가수 최초로 남성 잡지 '맥심'의 표지모델로 발탁됐다.

    '맥심' 3월호 정기구독자 전용 'S타입' 표지에는 설하윤이 몸매가 드러나는 흰색의 미니 원피스를 입고 청순함과 섹시함을 동시에 드러내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1일에 공개된 표지 화보에 이어 정기구독자 전용 'S타입'으로 공개된 이번 표지 화보는 맥심 정기 구독자에게만 배송되는 상품으로 일반 서점과 온라인 매장에서는 살 수 없는 한정판으로 알려졌다.

    화보 촬영 후 설하윤은 12년간의 아이돌 연습생 기간에도 불구하고 트로트 가수가 된 것에 대해 “트로트는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장르다. 오래 노래할 수 있는 트로트 가수로 데뷔한 걸 후회하지 않는다”며 “남녀노소 모두 즐길 수 있는 트로트로 지친 마음 치료해드리고 싶다”라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또한 설하윤은 "예쁘다는 말보다 매력 있다는 말이 듣고 싶다"는 바램을 밝히며 특유의 털털한 매력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이번 화보 촬영을 담당한 관계자는 “서점에선 볼 수 없는 S커버 구매 문의가 쇄도 중"이라며 설하윤 맥심 3월호 반응이 뜨겁다고 전했다.

    지난 2015년 '너목보2' 출연 당시 많은 사람들의 궁금증을 자아낸 설하윤은 태연의 '들리나요'를 불러 뛰어난 외모와 가창력을 검증 받았다. 또한 가수로 데뷔한 후 비디오스타와 도플갱어쇼 별을 닮은 그대, 너목보4, JTBC 육감적중쇼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방송활동을 하며 특유의 긍정적인 에너지와 밝은 성격으로 인지도를 쌓아가고 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