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괴' 출연진·제작진이 혜리를 칭찬한 이유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2일 16:27:21
    '물괴' 출연진·제작진이 혜리를 칭찬한 이유
    기사본문
    등록 : 2018-08-16 14:10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영화 '물괴' 출연진과 제작진이 혜리를 극찬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물괴' 출연진과 제작진이 혜리를 극찬했다.

    16일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제작보고회에서 김인권은 "영화에서 한 번 실수한 적이 있는데, 혜리 씨가 오히려 괜찮다고 했다"며 "배려심에 감동했다"고 전했다.

    최우식은 "혜리 씨는 액션을 정말 잘 해내서 칭찬해주고 싶다"고 웃었다.

    정태원 대표는 "혜리 씨가 자다 나오는 장면이 있었는데 진짜 자다 나온 듯한 모습이었다"며 "여배우라면 자기 얼굴을 신경 쓸 텐데 그런 모습이 없고, 상황에 맞추려고 한 모습에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물괴'는 조선 중종 22년, 흉악한 짐승이 나타나 나라를 어지럽히고 왕의 안위까지 위협하자 왕의 부름을 받은 윤겸이 물괴의 실체를 파헤치는 이야기를 담는다.

    9월 13일 개봉.[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