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 측 "현재 만삭…걸그룹 도박 연예인 아냐"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2일 10:55:59
    유진 측 "현재 만삭…걸그룹 도박 연예인 아냐"
    기사본문
    등록 : 2018-08-03 10:02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SES 출신 유진 측이 1990년대 데뷔한 걸그룹 출신 연예인이 도박자금 수억원을 빌린 뒤 갚지 않아 고소당했다는 보도를 전면 부인했다.ⓒC9엔터테인먼트

    SES 출신 유진 측이 '걸그룹 도박 연예인'으로 거론되는 것과 관련해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유진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일 데일리안과 통화에서 "유진은 기사 속 A씨가 아니다"며 "오전부터 유진 본인과 소속사 측에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 유진도 보도와 관련 글을 봤는데 황당해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유직은 현재 만삭인 상태"라며 "근거 없는 소문이 퍼질 경우 강경 대응도 생각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지난 2011년 결혼한 유진, 기태영 부부는 결혼 4년 만에 첫째 딸 로희를 품에 안았다. 유진은 현재 둘째를 임신한 상태로, 올가을 출산 예정이다.

    한편 경향신문은 2일 서울동부지검 형사2부가 지난달 A(37)씨에 대한 6억원대 사기 혐의 고소장을 접수하고 같은 검찰청 조사과에 사건을 내려 수사를 지휘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외국 국적이며, 1990년대 데뷔한 유명 걸그룹 출신 연예인이다.

    경향신문은 고소인 중 미국인 B씨는 "A씨가 지난 6월초 서울 광장동 파라다이스워커힐 도박장에서 도박자금 명목으로 카지노수표 3억5000만 원을 빌리고 지금까지 갚지 않았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다른 고소인은 A씨가 비슷한 시기에 2억5000만원을 빌린 뒤 돌려주지 않았다고 했다고 경향신문은 전했다.

    한편 해당 도박장은 내국인은 출입할 수 없는 곳으로 알려졌다. A씨는 외국 국적을 가지고 있어 출입이 가능했던 것으로 확인됐다고 경향신문은 전했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걸그룹 도박'은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관심을 받고 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