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적 폭염 장기화…폭염에 열대야 '울상'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1일 17:19:00
    기록적 폭염 장기화…폭염에 열대야 '울상'
    기사본문
    등록 : 2018-08-02 15:54
    서정권 기자(mtrepcj@dailian.co.kr)
    ▲ 전국에 폭염경보가 내려지면서 최악의 폭염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 YTN

    오늘 날씨도 전국이 찜통 더위를 기록 중이다. 전국에 폭염경보가 내려지면서 최악의 폭염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낮 최고기온이 서울 39도, 춘천 39도, 대전 38도, 대구 38도, 부산 35도, 전주 38도, 광주 37도를 기록하고 있다.

    또 밤사이에도 내려가지 못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을 것으로 전망됐다.

    기상청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경보가 발효, 폭염이 장기화 되고 있는 것에 대해 "열사병과 탈진 등 온열 질환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전했다.[데일리안 = 서정권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