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일본 우토로 평화기념관 건립 5천만원 기부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5일 20:30:28
    유재석, 일본 우토로 평화기념관 건립 5천만원 기부
    기사본문
    등록 : 2018-08-01 14:26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개그맨 유재석이 일본 우토로 마을 평화기념관 건립을 위해 5000만원을 기부했다.ⓒ아름다운재단

    개그맨 유재석이 일본 우토로 마을 평화기념관 건립을 위해 5000만원을 기부했다.

    1일 아름다운재단에 따르면 유재석은 2005년부터 우토로 주민을 위해 수차례 기부해왔으며, 2015년 MBC '무한도전-배달의 무도'편에서 우토로 마을을 소개해 국민적 관심을 끌어냈다.

    우토로 마을은 1941년 일본 교토(京都)부 우지(宇治)시 비행장 설립에 강제동원된 조선인들이 모여 살던 곳으로, 이곳에 거주하는 재일동포들은 수십 년간 삶의 터전이 언제 강제철거될지 모른다는 불안에 시달려왔다.

    아름다운재단 등 한일 시민단체와 한국 정부가 2010년 우토로 마을의 3분의 1을 매입하고, 우지시가 시영주택을 건립하면서 문제가 해결됐다. 시영주택에는 지난 2월 39세대가 입주했으며, 두 번째 아파트도 2∼3년 안에 완공된다.

    아름다운재단은 우토로 마을의 옛 모습은 없어지더라도 아픈 역사를 기억할 수 있도록 평화기념관을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지난달 30일 '기억할게 우토로' 캠페인을 시작했다. '기억하게 우토로' 캠페인은 연말까지 계속된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