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교 졸업 후 ‘여신’으로 돌아온 대학생 이예지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4일 00:03:40
    고등학교 졸업 후 ‘여신’으로 돌아온 대학생 이예지
    성인으로서의 첫 대회 앞둬
    기사본문
    등록 : 2018-07-28 00:03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XIAOMI ROAD FC 048에서 성인으로서의 첫 대회를 앞두고 있는 이예지. ⓒ ROAD FC

    “이번엔 여고생이 아닌 성인으로서 케이지에 올라갑니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어엿한 대학생으로 돌아온 이예지(19, 팀제이)가 27일 호텔인터불고 원주에서 열린 XIAOMI ROAD FC 048의 공식 계체량 행사에서 더욱 아름다워진 미모를 자랑했다.

    약 1년 만에 케이지로 돌아온 이예지는 오는 28일 원주 종합체육관에서 열리는 XIAOMI ROAD FC 048에서 성인으로서의 첫 대회를 앞두고 있다.

    한편 ROAD FC(로드FC)는 역대 최고의 상금, 100만 달러가 걸린 ‘ROAD TO A-SOL’을 4강전까지 진행했다. 샤밀 자브로프와 만수르 바르나위가 결승에 진출했다. 두 파이터의 대결에서 이긴 승자는 ‘끝판왕’ 권아솔과 마지막 승부를 벌인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