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미 中대사, 美국무 부장관 만나 무역갈등 해결 희망 피력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4일 18:09:52
    주미 中대사, 美국무 부장관 만나 무역갈등 해결 희망 피력
    기사본문
    등록 : 2018-07-21 11:15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추이톈카이(崔天凱) 주미 중국대사가 존 설리번 미 국무부 부장관을 만나 최근 무역갈등에 대해 양국 간 이견을 적절히 처리하길 원한다고 전했다.

    21일 중국 관영 중앙(CC)TV의 보도에 따르면 추이 대사는 지난 19일(현지시간) 설리번 부장관과 오찬 회동을 하면서 이 같은 뜻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추이 대사는 "현재 중미관계는 중요한 시기를 맞았다"며 "양측은 양국 정상이 달성한 공동 인식을 반드시 실현하고,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이견을 적절히 처리하고 양국관계를 안정적으로 발전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추이 대사는 또 대만 문제에 대한 중국의 원칙적인 입장을 재차 강조하면서 "미국이 중국의 원칙을 준수해 대만 문제를 적절히 처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앞서 추이 대사는 지난 18일 미국 일간 유에스에이 투데이 기고문을 통해 미중 무역전쟁에서 승자는 없고 패자만 있을 뿐이라며 대화와 협력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길 바란다고 유화적인 제스처를 보인 바 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