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이쿼녹스·볼트EV 등 503대 투입해 시승기회 제공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3일 13:16:37
    쉐보레, 이쿼녹스·볼트EV 등 503대 투입해 시승기회 제공
    쉐보레 전시장 방문 또는 차량공유 서비스 쿠폰으로 맞춤형 시승
    기사본문
    등록 : 2018-07-19 11:43
    박영국 기자(24pyk@dailian.co.kr)
    ▲ 이쿼녹스.ⓒ한국지엠

    한국지엠이 전국민 대상 시승 이벤트 ‘펀 드라이브 쉐비(Fun Drive Chevy)’를 통해 브랜드 신뢰도와 내수 실적 향상에 총력을 기울인다.

    한국지엠은 오는 10월까지 신차 이쿼녹스부터 말리부, 트랙스, 스파크, 볼트EV 등 주력 차종 503대를 시승차로 투입해 ‘펀 드라이브 쉐비’ 행사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쉐보레 전시장을 통하면 제품에 대한 상세한 안내와 더불어 추첨을 통해 스마트 빔프로젝터, 주유 상품권, 영화 예매권을 제공하며, 차량공유 서비스 시승은 쿠폰을 통해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맞춰 자유롭게 시승할 수 있도록 했다.

    이용태 한국지엠 마케팅본부 상무는 “전국 대리점 및 차량공유 서비스와 협업한 대규모 시승 프로모션을 통해 더욱 많은 고객들이 쉐보레 제품을 접하고 자유로운 시승 경험이 제품 구매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쉐보레는 7월 한 달간 올 뉴 말리부의 판매가격을 트림별로 최대 100만원 인하하며, 18일 발표된 개별소비세 인하 효과를 통해 최대 60만원의 추가 가격인하가 적용된다.[데일리안 = 박영국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