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라의 위엄 "아직도 길거리 헌팅 당해"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3일 15:21:55
    이소라의 위엄 "아직도 길거리 헌팅 당해"
    기사본문
    등록 : 2018-07-18 14:53
    김명신 기자(sini@dailian.co.kr)
    ▲ 이소라가 '해투3'로 근황을 전한다. ⓒ KBS

    이소라가 '해투3'로 근황을 전한다.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의 19일 방송은 '해투동:소라찜 특집'과 정인-효린-세븐틴-이병재&이로한이 출연하는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경연의 신 특집' 1부로 꾸며진다. 이 가운데 '해투동:소라찜 특집'에는 이소라와 함께 그가 직접 '찜'한 홍석천-나르샤-김지민-김민경이 출연해 초특급 폭로전으로 목요일 밤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소라는 "'소라찜 특집'의 멤버 구성을 직접 했다"며 마음이 잘 통하는 절친들을 초대했다고 밝혀 관심을 집중시켰다. 하지만 바로 그 때, '소라찜' 멤버들은 한 목소리로 불만을 토로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다니엘 헤니가 나온다고 하더라. 그래서 나왔다"며 이소라가 아닌 다니엘 헤니에게 향해 있던 속마음을 전한 김민경을 시작으로, 홍석천 또한 "나도 다니엘 헤니 때문에 나왔다. 속았다"며 억울함을 토로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든 것. 이에 전현무는 "이 정도면 '소라찜'이 아니라 '헤니찜'이다"라고 일갈해 주변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이소라가 아직도 길거리 헌팅을 당한다고 밝히며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슈퍼모델의 위엄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이소라는 "뒤에서 어떤 남자가 계속 따라오는 느낌이 들었다"며 흥미진진한 헌팅 스토리의 포문을 열어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들을수록 남다른 이소라의 헌팅 기준에 MC들은 연신 고개를 갸웃거렸다고 전해져, 헌팅의 전말에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이날 '소라찜' 멤버들은 거침없는 입담으로 스튜디오를 휘어잡았다고 해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특히 홍석천은 '소라찜'의 멤버들을 보고 "내가 여기서 제일 예쁘다"며 미모 부심을 폭발시키는 가 하면, 김지민은 "전현무에게 (연애)축하 연락을 하고 싶었는데 못했다"며 그 이유를 밝혀 전현무를 진땀 흘리게 했다는 후문. 이에 이소라를 비롯한 '소라찜' 멤버들의 맹활약이 담길 '해투동:소라찜 특집'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해피투게더3'는 19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데일리안 = 김명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