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소영, 옛 남친 손흥민 언급 논란 "제발 그만 괴롭히세요"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6일 20:51:37
    유소영, 옛 남친 손흥민 언급 논란 "제발 그만 괴롭히세요"
    기사본문
    등록 : 2018-07-17 19:04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유소영이 손흥민과의 열애설을 언급한 이후 심경을 토로했다. ⓒ 유소영 인스타그램

    걸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유소영이 과거 국가대표 축구선수 손흥민(토트넘)과의 열애를 언급했다.

    하지만 과거사를 재차 언급한 것을 놓고 누리꾼들의 비난이 빗발치자, SNS를 통해 복잡한 심경을 토로했다.

    유소영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발 그만 좀 합시다. 제가 사랑하는 사람은, 그리고 제 남자친구는 '고윤성' 입니다"라며 "제발 저 좀 그만 괴롭히세요. 부탁드립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유소영과 고윤성이 환하게 웃는 모습이 담겨 있었다.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의 악성 댓글이 계속되자 유소영은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한편, 유소영은 지난 14일 팟캐스트 '정영진, 최욱의 불금쇼'에 출연했다. 이날 유소영은 손흥민과의 열애에 대해 "진짜 사귄 게 맞다. 그런데 내가 손흥민을 잡으려고 일부러 그랬다는 말이 많더라. 욕도 많이 먹었다"고 말해 주목을 받았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