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수산 기술사업화 박람회…95억원 투자유치 성과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5일 00:12:34
    해양수산 기술사업화 박람회…95억원 투자유치 성과
    해양수산 기술이전도 3건 협약, 연말까지 사후지원 프로그램 추진
    기사본문
    등록 : 2018-07-15 11:00
    이소희 기자(aswith@naver.com)
    해양수산 기술이전도 3건 협약, 연말까지 사후지원 프로그램 추진

    해양수산부는 12일 서울 상공회의소에서 ‘해양수산 기술사업화 페스티벌·투자박람회’를 개최해, 95억 원의 투자의향서와 3건의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올렸다고 13일 밝혔다.

    ‘해(海)답의 바다, 미래를 그리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에는 투자 유치와 기술사업화를 희망하는 200여 개 해양수산 기업과 60여 개의 투자기관, 관련 과학기술 연구자 등 총 500여 명이 참석했다.

    성과로는 사전 매칭과 투자 설명회를 통해 수산물 온라인 유통 서비스 기업, 김 등 해조류를 생산하는 기업 등 3개 기업과 투자자 간 총 95억 원 규모의 투자의향서를 체결했다.

    또한 해양수산 연구개발(R&D) 성과를 확산하고 해양산업 활성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진행된 기술설명회를 통해서는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과 ㈜서린바이오사이언스 간, 국립수산과학원과 헬시피아·셀트라존 간 총 3건의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바이러스 검출관련 기술과 미역의 해조취 제거 기술, 생선 비린내 제거 및 지방 산화 방지기술 등이 기업에 이전됐다.

    이외에도 투자상담 50건과 기술합병(M&A) 상담 50건 등이 이뤄졌으며, 해수부는 후속 투자유치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한국벤처캐피탈협회와 함께 연말까지 사후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할 계획이다.

    송명달 해수부 해양정책과장은 “해양수산 분야에서 혁신 성장동력을 창출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건강한 투자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이번 행사가 일회성으로 끝나지 않고 해양수산 기업에 더욱 많은 투자가 이뤄질 수 있도록 정책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데일리안 = 이소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