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구, '프로메테우스' 주연…하지원과 호흡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3일 10:20:27
    진구, '프로메테우스' 주연…하지원과 호흡
    기사본문
    등록 : 2018-07-13 09:33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배우 진구가 300억 대작 드라마 '프로메테우스' 주인공으로 나선다.ⓒBH엔터테인먼트

    배우 진구가 300억 대작 드라마 '프로메테우스' 주인공으로 나선다.

    '프로메테우스'(제작 제이엘미디어그룹) 측은 "진구가 운명의 소용돌이에 휩쓸린 러시아 모스크바 주재 북한 대사관 무관 출신의 박훈 역으로 캐스팅됐다"고 13일 밝혔다.

    '프로메테우스'는 최근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 등을 통해 비핵화가 본격적으로 가동되는 현 국제정세를 기반으로, '비핵화 과정에서 해외로 파견된 북한의 핵 관련 핵심 과학자들이 송환 도중 사라졌다'는 상상력에서 출발한다.

    진구가 맡은 박훈은 프로메테우스 속 캐릭터들을 잇고 스토리의 핵심을 관통하는 캐릭터다. 러시아 모스크바에 주재한 북한 대사관의 무관이었던 박훈은 예기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고 개인적 양심과 소신을 지키면서 대한민국으로 건너와 일용직 부두 노동자로 생활하는 인물. 하지원이 맡은 국가정보원 대북 2팀장 채은서의 제안으로 그녀와 공조하며 다양한 볼거리와 이야기를 책임질 예정이다

    '프로메테우스' 측은 "진구가 진정성 있는 연기, 캐릭터와의 싱크로율, 새로운 첩보물을 함께 만들어갈 적임자로 모든 것이 다 맞아떨어졌다"면서 "'프로메테우스'의 박훈으로 변신할 진구의 모습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프로메테우스'는 올 연말에 방송될 예정이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