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원에서 군 훈련 중 K2 소총·실탄 30발 하천에 빠뜨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8월 20일 11:18:03
    철원에서 군 훈련 중 K2 소총·실탄 30발 하천에 빠뜨려
    대침투종합훈련 중 빗물에 미끄려지며 하천에 빠져
    기사본문
    등록 : 2018-07-12 19:22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 지난 11일 오후 2시48분쯤 강원도 철원의 육군 모 부대 A 일병(21)이 대침투종합훈련 중 실탄 30발과 K2 소총 1정을 분실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데일리안

    대침투종합훈련 중 빗물에 미끄려지며 하천에 빠져

    지난 11일 오후 2시48분쯤 강원도 철원의 육군 모 부대 A 일병(21)이 대침투종합훈련 중 실탄 30발과 K2 소총 1정을 분실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2일 군 당국에 따르면 11일 오후 2시 48분께 철원군 김화읍 생창리 남대천 상류 인근에서 훈련 중 도보로 이동하던 A 일병은 빗물에 미끄러지면서 하천에 빠져 실탄 K2 소총 1정과 실탄 30발을 분실했다.

    하천에 빠진 A 일병은 동료들이 구조해 별다른 부상은 입지 않았다.

    군 당국은 전날 내린 비로 해당 하천 수심이 높아져 수색 작업을 펼칠 수 없어 수심이 낮아지기를 기다리고 있다.

    군 관계자는 “수심이 낮아지는 등 안전성만 확보된다면 바로 금속탐지기 등 장비를 활용해 분실된 실탄과 소총을 찾을 계획이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