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트맨과 와스프' 3일 만에 100만 돌파…주말 독주 예고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19일 00:25:34
    '앤트맨과 와스프' 3일 만에 100만 돌파…주말 독주 예고
    기사본문
    등록 : 2018-07-06 23:07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 스틸 컷. ⓒ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가 3일 만에 만에 누적 관객수 100만 명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 광풍을 일으키고 있다.

    영화입장권 통합전산망 기준에 따르면 '앤트맨과 와스프'는 6일 오후 7시 현재 누적 관객수 100만 1937명을 기록했다.

    이는 '토르: 라그나로크'보다 빠르며, 개봉 3일 만에 100만 명 관객을 돌파한 '닥터 스트레인지'와 비슷한 속도다.

    앞서 '앤트맨과 와스프'는 개봉 첫날 '앤트맨'의 개봉 1일 성적의 두 배 이상의 관객수를 기록하며 남다른 흥행세를 과시한 바 있다.

    주말을 앞둔 현재 '앤트맨과 와스프'의 예매율은 여전히 80%에 육박하며 사전 예매량은 34만 장을 넘어섰다. 7일 낮에는 '앤트맨'의 첫 주말 오프닝 성적(131만 4502명)을 뛰어넘을 것이 확실시되고 있으며 주말 사이 200만 명 돌파까지 예상된다.

    이에 '앤트맨과 와스프'가 마블 영화 1억 명 돌파라는 신기록을 세우고 마블 흥행사를 다시 쓸지 귀추가 주목된다. 지금까지 19편이 개봉된 마블 영화는 국내에서 약 9500만 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했다.

    한편, '앤트맨과 와스프'는 '시빌 워' 사건 이후 히어로와 가장의 역할 사이 갈등하는 '앤트맨'과 새로운 파트너 '와스프'의 예측불허 미션과 활약을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