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AI 콘텐츠 추천 시스템 ‘라인투데이’에 적용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19일 00:11:13
    네이버, AI 콘텐츠 추천 시스템 ‘라인투데이’에 적용
    자체 개발한 ‘에어스’ 첫 접목
    임베딩 기술 활용해 언어 지식 없이도 추천
    기사본문
    등록 : 2018-07-05 14:35
    이호연 기자(mico911@dailian.co.kr)
    ▲ 네이버가 자사 AI콘텐츠 추천 서비스 '에어스'를 포털 서비스 '라인투데이'에 적용했다. ⓒ 네이버

    자체 개발한 ‘에어스’ 첫 접목
    임베딩 기술 활용해 언어 지식 없이도 추천


    네이버가 자체 개발한 AI 콘텐츠 추천 시스템인 ‘AiRS(에어스)’를 라인플러스가 개발, 운영하는 글로벌 콘텐츠 포털 서비스 ‘LINE Today(라인 투데이)’에 적용했다고 5일 밝혔다.

    라인 투데이는 라인 플랫폼을 통해 경영, 경제, 세계, 생활,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뉴스, CP사들의 콘텐츠를 모아 제공하는 서비스로 현재 대만, 홍콩, 태국, 인도네시아 등 4개국에서 서비스가 운영되고 있다.

    라인 투데이에 에어스를 적용한 ‘For You powered by AiRS’(국가마다 표기 다름) 영역이 별도로 구성된다. 해당 영역을 통해 글로벌 사용자들의 콘텐츠 소비 패턴과 개인별 관심사를 분석하여 이에 따른 콘텐츠를 자동으로 추천한다. 라인 투데이 모바일에 선적용 후, 향후 PC 버전에도 적용해나갈 예정이다.​

    에어스는 딥러닝 기반의 알고리즘에 의한 추천 기술이기 때문에 언어에 독립적인 성격을 갖춰, 글로벌 서비스에 보다 쉬운 적용이 가능했다.

    구체적으로 추천이 필요한 국가마다 사용하는 언어가 달라도 문서를 벡터(n차원의 의미있는 수치)로 표현하는 임베딩 기술을 활용하기 때문에 언어에 대한 사전 지식이 없어도 추천이 가능하다.

    실제로 네이버가 사전에 라인 투데이의 일부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에어스 추천에 대한 버킷 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기존의 시스템이 제공한 영역보다 에어스가 추천한 영역에서 발생한 문서 클릭량이 평균 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네이버 AiRS 최재호 리더는 “국내에서 네이버를 통해 고도화해 온 에어스 기술과 축적한 노하우를 라인 투데이를 시작으로 글로벌 서비스에 적용하는 실험을 시작했다”며 “향후 적용 국가를 확대하며 글로벌 시장에서도 AiRS를 통한 정교한 콘텐츠 추천이 가능하도록 연구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어스 팀은 NAVER LABS Europe의 연구진들과 협업을 통해 추천 기술을 지속적으로 고도화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AI 기술에 대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노력해나갈 계획이다.[데일리안 = 이호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