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원희, 박지영과 키스신 초긴장 "입냄새 나지 않겠느냐"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0일 21:05:34
    임원희, 박지영과 키스신 초긴장 "입냄새 나지 않겠느냐"
    기사본문
    등록 : 2018-07-02 09:15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배우 임원희가 박지영과의 키스신을 앞두고 입냄새를 걱정했다. SBS 방송 캡처.

    임원희와 박지영의 키스신이 임박한 가운데, 임원희가 치과를 찾았다.

    임원희는 1일 방송된 SBS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서 시린 이 때문에 치과를 방문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날 치과 의사는 이가 시린 원인으로 "뿌리가 노출되고 잇몸이 나빠지며 노화현상이 왔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또 충치도 발견됐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임원희는 "중요한 일을 앞두고 있다. 키스신이 있는데 입냄새가 나지 않겠느냐"라며 걱정해 웃음을 자아냈다.

    임원희는 드라마 '기름진 멜로'에서 박지영과 키스신을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