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우, 2억원 갚지 않아 피소 "추후 꼭 변제하겠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2일 07:00:05
    이상우, 2억원 갚지 않아 피소 "추후 꼭 변제하겠다"
    기사본문
    등록 : 2018-06-25 21:45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가수 이상우가 사기 혐의로 피소됐다. MBC 방송 캡처.

    가수 이상우가 지인으로부터 2억 원을 빌렷다가 갚지 못해 피소됐다.

    25일 한 매체는 "사업가 A씨가 지난 2015년 펜션 개발 사업을 명목으로 이상우에게 2억 원을 빌려줬으나 현재까지 한 푼도 받지 못해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보도했다.

    A씨 측은 이상우가 변제 능력과 의사가 없는데 속여서 편취한 것으로 판단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이상우는 고의로 갚지 않은 것도 사기를 친 것도 아니라며 추후 꼭 변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상우는 1988년 MBC '강변가요제'를 통해 데뷔한 이후 '슬픈 그림같은 사랑' '그녀를 만나는 곳 100m 전' 등을 히트시키며 폭발적인 사랑을 받은 바 있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