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박민영, 사무실 키스 1초 전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2일 07:00:05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박민영, 사무실 키스 1초 전
    기사본문
    등록 : 2018-06-20 14:11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박서준 박민영 사무실 키스가 화제다. ⓒ tvN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이하 '김비서') 박서준-박민영이 서로 마음을 확인한다. 사무실에서 드디어 가슴 떨리는 첫 키스 1초전 모습이 포착된 것.

    '김비서'는 재력, 얼굴, 수완까지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박서준 분)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계 레전드' 김미소(박민영 분)의 퇴사밀당로맨스.

    방송 첫 주부터 CPI 지수 기준 관심 높은 프로그램 1위로 신규 진입해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4화 연속 지상파 포함 전 채널을 통틀어 2049 시청률 동시간대 1위(닐슨 코리아,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 기준)와 2주 연속 화제성 지수 1위(굿데이터 코퍼레이션 드라마 화제성 지수 기준)를 차지하며 강력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지난 4화 엔딩에서 "이제부터 너무 사랑해보려고, 내가 너를"이라며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는 이영준과 이에 깜짝 놀란 김미소의 모습이 담겨 시청자들의 설렘을 최고조로 이끈 가운데, 야근 중 묘한 분위기에 휩싸인 이영준과 김미소의 모습이 포착돼 역대급 심쿵을 예고하고 있다.

    사무실에서 나란히 야근을 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오직 눈 앞에 놓인 업무에 집중하는 듯한 이영준과 김미소. 하지만 이어 공개된 묘한 분위기에 놓인 두 사람의 스틸이 보는 이들의 심장을 쿵쾅거리게 한다.

    바로 키스 1초전인 듯 얼굴을 가까이 하고 있는 두 사람이 공개된 것. 성큼 김미소에게 직진하는 이영준의 모습이 심장을 쉴새 없이 뛰게 만든다. 또한 눈을 살포시 감고 볼이 발그레해진 김미소 역시 설렘을 자극한다. 입술이 닿을 듯 말 듯 가까워진 이영준과 김미소의 옆 모습이 오늘 밤 시청자들의 심장 폭격을 예고하며 심쿵사 주의보를 발령하고 있다.

    '김비서' 측은 "오늘 5화에서 박민영에게 적극적으로 다가가는 박서준과 이에 설렘을 느끼는 박민영의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자신의 마음이 무엇인지 자각한 박서준과 박민영의 변화가 담겨 공감과 설렘을 유발할 예정이니 오늘 방송에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조회수 5천만뷰를 기록한 동명의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해당 소설 기반의 웹툰 또한 누적조회수 2억뷰와 구독자 500만명을 돌파하며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오늘 밤 9시 30분에 5화가 방송된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