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법변호사' 서예지-이준기 애틋한 포옹 '섬세한 내면 연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6일 09:48:27
    '무법변호사' 서예지-이준기 애틋한 포옹 '섬세한 내면 연기'
    기사본문
    등록 : 2018-06-17 15:10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무법변호사' 서예지의 섬세한 내면 연기가 호평을 받고 있다. ⓒ tvN

    배우 서예지의 섬세한 내면연기가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16일 방송된 tvN '무법변호사'에서 하재이(서예지 분)는 안오주(최민수 분) 시장과 손잡고 봉상필(이준기 분)을 구해냈다.

    지난 방송에서 병원에 입원한 봉상필은 안오주와 함께 목숨의 위협을 받았다. 봉상필의 목숨이 위험한 상황에서 안오주의 제안을 받았다.

    하재이는 자신의 어머니와 봉상필의 어머니를 죽인 안오주와 손잡기 싫었지만 사랑하는 남자의 목숨을 구하기 위해 적과 손잡을 수밖에 없었던 것이다. 봉상필은 안오주의 계략으로 외삼촌을 죽인 누명을 쓰고 구치소에 수감됐다.

    안오주는 봉상필의 무죄를 증언해주고, 자신의 경호원을 감싼 위대한 시장으로 칭송을 얻게 됐다.

    하재이의 도움으로 봉상필은 최대웅 살인 사건에 혐의 없음으로 풀려났다. 하재이와 봉상필은 애틋한 포옹을 나누며 서로의 아픔을 감싸 안았다.

    봉하커플(봉상필-하재이)은 차문숙(이혜영 분)과 안오주에 대한 법의 심판을 다짐하며 전투력 상승을 예고했다.

    한편, 서예지의 섬세한 내면연기에 시청자들의 환호가 이어졌다. 시청자들은 "서예지 연기에 깜짝 놀랐다. 심리표현이 섬세하다", "20대 여배우 중 가장 연기력이 훌륭한 배우다"며 극찬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