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3분기에도 신입공채 50명 더 뽑는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5일 00:12:34
    위메프, 3분기에도 신입공채 50명 더 뽑는다
    포괄임금제 폐지로 늘어난 업무량, 신규인력 충원으로 분담
    기사본문
    등록 : 2018-06-15 08:42
    김유연 기자(yy9088@dailian.co.kr)
    ▲ ⓒ위메프

    위메프가 1, 2분기에 이어 3분기에도 정규직 신입사원을 공개 채용한다. 근로시간 단축으로 늘어나는 업무량을 신규인력을 충원해 분담한다는 목표다. 위메프는 주요기업 가운데 처음으로 포괄임금제를 폐지했다.

    위메프는 3분기 상품 MD 직군 신입 공개 채용을 진행, 30명에 달하는 정규직 신입MD를 선발한다고 15일 밝혔다. 신입 및 관련 경력 2년 이하라면 학력 제한 없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지난 14일까지 영업지원 직군 신입사원 채용 서류접수를 진행, 해당 직군에서 20명의 인력을 충원하기로 한 데 이어 추가로 신입MD 채용에 나선 것이다. 위메프는 3분기에만 정규직 신입사원 50명을 새롭게 채용한다.

    서류접수는 내달 4일까지 진행한다. 서류전형 및 1·2차 면접 전형을 통과한 신입사원들은 8월 6일 입사한다. 이들은 3개월간 직무 교육과 실무 멘토링 과정을 거쳐 담당 부서로 배치된다.

    위메프는 29일 삼성동 위메프 본사 1층에서 채용설명회를 진행한다. 회사와 채용에 관한 구체적인 정보를 원하는 취업준비생들은 위메프 홈페이지에서 ‘채용설명회’ 검색 후 참가 신청을 하면 된다.

    위메프 관계자는 “올해 초부터 꾸준히 신입 및 경력 사원을 채용한 덕분에 포괄임금제 폐지와 주 40시간 근로시간 단축 제도를 빠르게 도입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이커머스 비즈니스의 핵심 인력인 MD를 꾸준히 발굴하고 육성해 근로시간 단축과 핵심 인재 확보, 두 마리 토끼를 잡겠다”고 말했다.

    위메프는 올해 신입 MD 100명 충원을 목표로 지난 2분기까지 87명을 채용했다. 여기에 포괄임금제 폐지를 통한 근로시간 단축을 위해 기존 목표치를 넘어서는 규모의 신입사원 채용에 나서고 있다. 경력직 역시 대거 충원하면서 위메프 전체 직원 수는 지난해 말 1485명에서 지난 14일 기준 1649명으로 164명(11%) 늘었다.[데일리안 = 김유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