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죄수복에 수갑 찬 모습 "대한민국 1등 관종"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1일 07:14:27
    한서희, 죄수복에 수갑 찬 모습 "대한민국 1등 관종"
    기사본문
    등록 : 2018-06-11 10:47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한서희가 죄수복을 입은 사진을 공개해 논란이 일고 있다. ⓒ 한서희 인스타그램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죄수복을 입고 수갑을 찬 채 연행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한서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누가 이 사진보고 장문복 같다고 한 거 아직도 생각나"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마스크를 쓴 한서희가 죄수복을 입고 이동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한서희는 지난해 9월 대마초 흡연 혐의로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이후 한서희는 해당 사진이 화제가 되자 "아싸 대한민국 1등 관종했다"는 글과 함께 사진이 기사화된 캡처를 게재하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이러한 한서희의 행동에 이해할 수 없다며 고개를 갸우뚱하고 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