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비하' 논란 정태옥, 한국당 탈당…"인천 시민께 죄송"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5일 00:12:34
    '인천 비하' 논란 정태옥, 한국당 탈당…"인천 시민께 죄송"
    10일 윤리위 개최 전 탈당계 제출
    기사본문
    등록 : 2018-06-10 20:57
    황정민 기자(jungmini@dailian.co.kr)
    ▲ 정태옥 의원. ⓒ데일리안DB

    '인천 비하' 논란에 휩싸인 정태옥 자유한국당 의원이 10일 자진 탈당했다.

    한국당에 따르면 정 의원은 이날 오후 윤리위원회 개최 전 탈당계를 제출했고, 당은 이를 즉시 처리했다.

    이에 따라 정 의원 징계를 논의하기 위해 열릴 예정이던 윤리위원회는 열리지 않았다.

    정 의원은 데일리안과의 통화에서 탈당계 제출 이유에 대해 “인천 시민에게 너무 죄송해 결단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정 의원은 지난 7일 YTN에 출연해 "서울 사람들이 양천구 목동 같은 데서 잘 살다가 이혼 한번 하면 부천 정도로 가고, 부천에 갔다가 살기 어려워지면 인천 중구나 남구, 이런 쪽으로 간다"고 했다.[데일리안 = 황정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