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 김숙, 화장실에 갇혔던 충격적 실화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5일 20:30:28
    '연애의 참견' 김숙, 화장실에 갇혔던 충격적 실화
    기사본문
    등록 : 2018-06-09 15:19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연애의 참견' 김숙이 화장실에 갇혔던 사연을 고백했다. ⓒ KBS Joy

    김숙이 집 화장실에 갇혔던 충격적인 사건을 고백한다.

    9일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21회에서는 김숙이 혼자 살면서 겪게 된 아찔한 경험담을 털어놓는다.

    이 날 스튜디오에는 덤벙거리고 칠칠맞은 여친 때문에 연애의 위기를 겪고 있는 사연이 도착한다. 프로 참견러들은 남친의 심정에 깊게 공감, 저 마다의 해결책과 조언을 던지며 참견을 더할 예정이다.

    듣는 이들마저 괴롭게 하는 여친의 환장 일화가 줄줄이 공개 되면서 프로 참견러들은 마치 고구마를 백 개 먹은듯한 답답함에 어찌할 바를 모른다고. 특히 화장실 문고리를 고치라는 남친의 말을 매번 흘려듣다가 결국 화장실에 혼자 갇히기까지 한 에피소드가 나오자 모두들 할 말을 잃었다는 후문.

    그러나 이 가운데서 김숙만은 여친을 옹호(?)해 시선을 집중 시킬 전망이다. 그녀는 "나도 우리 집 화장실에 갇힌 경험이 있다. 그 때 얼마나 절실한 마음이 드는지 아느냐"며 여친의 상황을 십분 이해하는 태도를 보인다.

    이어 김숙은 "네 시간 동안이나 화장실에서 못 빠져 나왔다. 해질녘에 그랬는데 불 켜는 스위치가 밖에 있어서 어두워질 동안 그 안에 있어야만 했다"고 당시 느꼈던 공포를 생생하게 재연, 스튜디오를 숨죽이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그녀가 왜 자신의 집 화장실에 갇혔어야만 했는지 그 전말에 궁금증을 모은다. 또한 김숙은 그 고비를 어떻게 타파했을지 혼자 사는 남녀 시청자들의 비상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김숙표 위기 탈출법은 오늘 오후 10시 10분 방송되는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에서 만나볼 수 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