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6 13 지방선거 투표 독려...선관위와 협력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6월 19일 08:07:04
    페이스북, 6 13 지방선거 투표 독려...선관위와 협력
    가짜뉴스 확산 방지 공동협의체 활동
    투표 독려 기능 제공
    기사본문
    등록 : 2018-06-08 16:26
    이호연 기자(mico911@dailian.co.kr)
    ▲ 페이스북 로고. ⓒ 페이스북

    가짜뉴스 확산 방지 공동협의체 활동
    투표 독려 기능 제공


    페이스북이 오는 13일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의 협력을 통해 공정하고 투명한 선거를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앞서 페이스북은 네이버, 카카오, 구글 등 국내외 인터넷 사업자들과 함께 건전한 온라인 선거 문화 조성을 위한 공동협의체에 참여했다.

    선관위를 중심으로 방통통신위원회 등 16개 기관이 참여하는 해당 협의체는 선거 기간 동안 가짜뉴스, 비방 및 흑색선전의 확산을 방지하고 온라인상 준법 선거운동, 가짜뉴스 판단에 필요한 사실 확인 자료 제공 협조 등 인터넷 및 소셜 미디어 플랫폼에서의 선거법 위반 콘텐츠 방지 대책을 교환해왔다.

    정치인들이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으로 유권자들과 효과적으로 소통하는 것을 돕는 교육 프로그램도 진행됐다. 선관위와 페이스북코리아가 공동으로 실시한 해당 프로그램은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후보들을 대상으로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활용한 모바일 콘텐츠 전략을 안내하고 선거 관련 법규를 준수하는 소셜 미디어 활용 방안에 관한 교육을 진행했다.

    페이스북을 통해 유권자에게 선거를 독려하고 올바른 투표 방법을 안내하는 온라인 홍보도 진행된다. 선관위와 협력해 올바른 투표 방법 및 선거 정보를 페이스북 페이지(fb.com/FacebookKorea)를 통해 전달하고, 선거 당일에는 ‘메가폰’ 기능으로 유권자의 지방선거 참여를 독려하고 투표소 정보를 제공한다.

    메가폰 기능은 페이스북 접속시 이용자가 사전에 설정해놓은 위치 정보를 기반으로 선관위 페이지에서 가까운 투표소를 보여준다. 또한, 투표를 마친 유권자는 자신의 투표 참여를 손쉽게 페이스북 친구들과 공유하고 인증 할 수 있다.

    11일에는 케이티 하베스 페이스북 국제정치선거협력 부사장도 방한한다. 선관위와 세계선거기관협의회(AWEB)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2018 서울국제선거포럼 참석차 방한하는 하베스 부사장은 포럼에서 가짜뉴스가 선거에 미치는 영향 및 이에 대한 페이스북의 대응방안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 하베스 부사장은 권순일 중앙선거관리위원장과 만나 그간의 긴밀한 협력에 대한 감사를 표하고 이를 더욱 강화할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페이스북은 19대 대통령 선거와 2014년 열린 지방선거 당시에도 유권자와 정치인의 소통을 강화하고 보다 많은 유권자가 투표소를 찾을 수 있도록 격려하는 활동을 펼친 바 있다. 지난 대선 기간 중에는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한 홍준표, 유승민, 안철수, 심상정 다섯 후보를 모두를 페이스북코리아로 초청해 페이스북라이브를 진행하기도 했다.[데일리안 = 이호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