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 만에'…세월호 참사 일반인 희생자 16일 영결식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9일 16:44:49
    '4년 만에'…세월호 참사 일반인 희생자 16일 영결식
    16일 오후 3시 인천가족공원서 개최
    기사본문
    등록 : 2018-04-15 14:39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세월호 참사 4주기를 추모하는 행사가 인천 가족공원에서 열린다.

    정부는 4·16 세월호 참사 일반인 희생자 영결식 및 4주기 추모식이 16일 오후 3시에 인천 가족공원에서 개최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영결식은 세월호 일반인 희생자 43명 중 2014년에 영결식을 하지 못한 11명을 대상으로 '세월호 참사 일반인 희생자 유가족 대책위원회'가 주관한다. 행정안전부을 비롯해 해양수산부, 인천광역시가 지원한다.

    이번 영결식에는 11명의 일반인 희생자 유가족을 비롯해 김부겸 행안부 장관, 강준석 해수부 차관,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지역 국회의원, 일반 시민 등 300여 명의 추모객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세부 행사 계획은 영결식 대상자 영정 안장, 진혼무 추모공연, 개식 및 국민의례, 고인에 대한 묵념, 조사(행정안전부장관), 추모사, 추모공연 등의 순이다.

    김부겸 행안부 장관은 “마지막 이별의 자리에서 우리들은 애통하고 안타까운 마음을 가눌 길이 없다”며 “대한민국을 국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나라다운 나라로 만드는 사명으로 안전한 대한민국을 굳건히 세워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