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네덜란드 최대 수상태양광 프로젝트에 모듈 공급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21일 21:14:42
    한화큐셀, 네덜란드 최대 수상태양광 프로젝트에 모듈 공급
    린지워드 수상태양공원에 고품질·고효율 태양광 모듈 납품
    기사본문
    등록 : 2018-04-10 09:51
    이홍석 기자(redstone@dailian.co.kr)
    ▲ 한화큐셀코리아가 지난 2016년 12월 완공한 경북 문경 평지저수지수상 태양광 발전소.ⓒ한화큐셀코리아
    린지워드 수상태양공원에 고품질·고효율 태양광 모듈 납품

    한화큐셀(대표 남성우)은 네덜란드 최대 수상태양광 프로젝트에 고품질·고효율 태양광 모듈을 공급한다고 10일 밝혔다.

    해당 프로젝트는 4월부터 오는 6월까지 네덜란드 동부 린지워드 인근 저수지에 수상태양광 발전소를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이번 프로젝트에 한화큐셀은 300W급 단결정 태양광 모듈 큐피크(Q.PEAK)를 약 6100장 공급하며 이 모듈은 1만5800㎡의 수면 위에 설치될 예정이다.

    이 수상태양광 발전소는 연간 약 1800MWh의 친환경 전기를 생산한다. 이는 4인 가구 기준으로 약 400가구의 전력수요에 해당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네덜란드 최초의 대규모 상업용 수상태양광 발전사업으로 향후 진행될 수상태양광 프로젝트에 있어서도 좋은 선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네덜란드는 토지가 좁고 땅값이 비싸 지상태양광 발전소를 구축하기에는 어려움이 따르는 반면 저수지나 호수 등 넓은 수면이 분포해 수상태양광 발전에 유리하다.

    또 수상태양광은 발전 측면에서도 빛을 잘 반사하고 온도 상승이 억제돼 기존 대비 10% 이상 높은 성능을 발휘하는 장점이 있다.

    김맹윤 한화큐셀 유럽영업총괄 상무는 “베네룩스는 2018년 한화큐셀이 새로 주목하고 있는 지역”이라며 “올해 네덜란드와 벨기에 시장을 선도하는 모듈 공급업체로 거듭나겠다”고 강조했다.

    한화그룹은 올 1월 농어촌공사와 한화·중부발전 컨소시엄과 함께 당진 석문호에 조성하는 100MW급 세계 최대 수상태양광 발전사업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이 수상태양광 발전소는 2019년에 착공해 오는 2020년 본격 가동될 예정이다.[데일리안 = 이홍석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