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측 검찰 소환 하루 앞두고 "정치보복 입장 변함 없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4일 08:22:58
    MB측 검찰 소환 하루 앞두고 "정치보복 입장 변함 없다"
    14일 오전 9시30분 서울중앙지검 출석 예정
    기사본문
    등록 : 2018-03-13 13:58
    이충재 기자(cj5128@empal.com)
    ▲ 이명박 전 대통령. (자료사진) ⓒ데일리안

    이명박 전 대통령 측은 검찰 소환을 하루 앞둔 13일 검찰 수사에 대해 '정치보복'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김효재 전 청와대 정무수석은 이날 서울 대치동에 이 전 대통령 사무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검찰 수사에 대해 정치보복이란 생각에 변함이 없느냐'는 질문에 "변함없다"고 말했다.

    김 전 수석은 '여전히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느냐'는 질문에는 "그런 것으로 알고 있다"고 답했다.

    김 전 수석은 "검찰에서 법리 다툼을 해야 하는 만큼 자택에서 변호사들과 최종 점검을 하고 있다"며 "대통령이 가진 생각과 있었던 일에 대해 있는 대로 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전 수석은 또 "검찰의 요구대로 예정된 시간에 맞춰서 갈 것"이라고 했고, 검찰 포토라인 메시지에 대해서는 "국민들께 한 말씀 하고 들어가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전 대통령은 14일 오전 9시30분 서울중앙지검으로 출석할 예정이다. 전직 대통령으로서는 4번째로 검찰 포토라인에 선다.[데일리안 = 이충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