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
맑음
미세먼지 30

‘미투 역풍’ 與…박수현 출마 강행·민병두 사직서 제출

  • [데일리안] 입력 2018.03.12 15:23
  • 수정 2018.03.12 16:33
  • 조현의 기자

“자진사퇴 권고”에도 박수현 출마 강행

사퇴 만류에 민병두, 의원직 사직서 제출

“자진사퇴 권고”에도 박수현 선거운동 돌입
사퇴 만류에도 민병두, 의원직 사직서 제출


1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더불어민주당 당사에서 열린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에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이 추가심사를 위해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1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더불어민주당 당사에서 열린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에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이 추가심사를 위해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12일 특혜 공천 및 불륜 의혹이 제기된 박수현 충남지사 예비후보에게 후보직의 자진사퇴를 권유하기로 했다.

성추행 의혹으로 의원직 사퇴 입장을 밝힌 민병두 의원에 대해선 사퇴를 만류했지만 민 의원은 이날 사직서를 제출했다.

민주당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비공개 회의를 갖고 박 예비후보에 대해 자진사퇴를 권유하기로 했다.

박범계 수석대변인은 이날 회의 이후 기자들과 만나 "박 예비후보는 사안 자체가 대단히 심각하다"면서 "당에서는 이 사안 자체를 엄중하고 심각한 사안으로 보는 만큼 비공식적 대응을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당의 자진사퇴 권고에도 "네거티브 공작에 굴복하지 않겠다"며 이날 오후부터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이날 박 예비후보의 적격 여부에 대해 추가 조사를 한 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검증위)는 사실관계를 더 조사하기로 결정했다. 윤호중 검증위 위원장은 "박 예비후보에 대해 제기된 문제점에 대해 검토했으나, 공직자가 되려는 분으로서 과연 적절한 행동을 해왔는지에 대해 더 면밀히 조사해봐야 결론을 낼 수 있을 것 같다는 데에 의견을 같이 했다"고 밝혔다.

6.13 지방선거에서 서울시장 출마를 준비했던 민병두 더불어민주당 의원. 그는 성추행 의혹이 나오자 의원직에서 사퇴하겠다고 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6.13 지방선거에서 서울시장 출마를 준비했던 민병두 더불어민주당 의원. 그는 성추행 의혹이 나오자 의원직에서 사퇴하겠다고 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성추행 의혹에 휘말린 민병두 의원은 이날 당 만류에도 국회의원직 사직서를 제출했다.

민 의원은 이날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이미 밝힌 대로 의원직을 사퇴한다"면서 "제가 한 선택으로 제 말에 귀를 기울여주신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민 의원은 지난 10일 한 여성 사업가가 언론 인터뷰를 통해 2008년 5월께 노래주점에서 자신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주장을 하자 즉각 사실관계가 다른 부분이 있다면서도 의원직을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사실관계 확인이 먼저라며 민 의원에게 의원직 사퇴 결정을 재고해 줄 것을 요청했으나 민 의원은 이날 사직서 제출을 강행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