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디고 레이싱, 한국 팀 최초 블랑팡 GT 아시아 시리즈 출전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6월 22일 08:35:11
    인디고 레이싱, 한국 팀 최초 블랑팡 GT 아시아 시리즈 출전
    내달 14일 말레이시아서 개막, 간판 레이서 최명길 서주원 선수 출전
    기사본문
    등록 : 2018-03-09 13:06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국내 최고 전통을 자랑하는 명문 자동차 레이싱팀 ‘인디고레이싱’ 이 한국팀 최초로 블랑팡(Blancpain) GT 아시아 대회에 출전한다.

    인디고레이싱은 8일 국내 레이싱팀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고 글로벌 무대에 본격 진출하기 위해 2018 블랑팡(Blancpain) GT 아시아 대회에 최명길 서주원 선수를 출전시키로 했다고 밝혔다.

    오는 4월 14일 말레이시아 세팡 서킷에서 개막되는 2018 블랑팡(Blancpain) GT 아시아 시리즈는 유럽 지역을 중심으로 전개돼 오던 대회를 아시아권역으로 확대, 개최한 것으로 투어링카 최고급 클래스 가운데 하나로 꼽히고 있다.

    블랑팡 GT 아시아 시리즈는 GT3 클래스와 GT4 클래스로 나뉘며 GT3 클래스는 양산차와 부품을 가장 많이 공유하는 대회다.

    페라리, 람보르기니, 포르쉐, 아우디, 벤츠, 에스턴마틴 등 8개 이상의 세계 정상급 자동차 메이커가 참여한다.

    인디고레이싱은 상위 클래스 AMG GT3 차량으로 출전을 확정 지었으며 메르세데즈 벤츠 AMG GT 를 기반으로 만든 튜닝카로 출전한다.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최명길, 서주원 듀오 체제는 6번의 레이스 12라운드를 통해 최종 왕중왕을 뽑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말레이시아를 비롯 ,태국, 일본, 중국을 투어하며 대회를 연다.

    특히 이들 두 선수 모두 지난 2011년부터 F1코리아그랑프리 홍보대사를 역임하는 등 국제 레이싱 무대 경험과 국내 각종 대회에서 우승한 경험을 바탕으로 최고의 기량을 선 보일 예정이다.

    ​인디고레이싱 관계자는 “한국 레이싱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는 계기로 활용할 것”이라며 “특히 이번 2018년 시리즈에는 유럽 엔지니어 및 해외파 미케닉들과 협업을 통해 최상의 퍼포먼스를 내기 위한 최고의 환경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편,인디고레이싱은 TCR 레이스카를 두대 구매했으며 국내 시합 출전 의사를 밝혔다.

    TCR 참가를 위해 인디고레이싱은 비공식 테스트를 통해 선발된 강병휘, 조훈현 선수들로 라인업을 구축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