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성빈, 스켈레톤의 새로운 황제 탄생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5일 12:56:34
    윤성빈, 스켈레톤의 새로운 황제 탄생
    기사본문
    등록 : 2018-02-16 12:10
    스포츠 = 청춘스포츠팀









    #1 누군가에겐 낯선 종목, 누군가에겐 낯선 이름
    스켈레톤의 새 역사를 쓰다

    #2 6년전, 체육대학 입시를 준비하던 평범한 고등학생

    #3 남들보다 뛰어난 체격과 운동신경을 눈여겨본 학교 체육선생님의 눈에 들어
    썰매 위에 올랐습니다.

    #4 뒤늦게 스켈레톤에 입문했지만, 3개월만에 태극마크를 달며 윤성빈이란 이름을 알렸습니다.

    #5 2012-13 시즌 랭킹 70위에 불과했던 윤성빈은 4년전 소치를 경험한 후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습니다.

    #6 결국 썰매 위에 오른지 5시즌 만에, 스켈레톤 황제 두쿠르스를 제치고
    IBSF 랭킹 1위에 올랐습니다.

    #7 이번 시즌에도 7차례 참가한 월드컵에서 5차례 금메달과 2차례 은메달을 차지하며
    최고의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8 마침내 윤성빈은 아시아 최초로 스켈레톤 올림픽 금메달을 거머쥐었습니다.

    #9 "나는 대한민국 국가대표 윤성빈입니다"
    자신만의 낯선길을 걸어간 평범한 고등학생은 스켈레톤의 전설이 되었습니다.[스포츠 = 청춘스포츠팀 ]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