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측 "육지담과 과거 인연 루머, 강경 대응"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16일 23:07:18
    강다니엘 측 "육지담과 과거 인연 루머, 강경 대응"
    기사본문
    등록 : 2018-02-14 15:44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래퍼 육지담과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 멤버 강다니엘의 과거 인연이 화제이 가운데 강다니엘 측이 이와 관련한 허위사실 유포를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보이그룹 워너원 멤버 강다니엘 측이 래퍼 육지담과 관련된 허위사실 유포를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강다니엘이 속한 워너원의 매니지먼트를 담당 중인 YMC엔터테인먼트는 14일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육지담은 13일 SNS 계정에 한 블로그 화면을 캡처한 사진을 올렸다. 그러면서 해당 블로그에 올라온 강다니엘 관련 '팬픽'(팬과 픽션의 합성어로, 팬이 자신이 좋아하는 유명인을 주제로 쓴 글)에 자신과 강다니엘의 실제 이야기가 녹아있다고 주장하는 듯한 글을 잇달아 게재했다.

    육지담은 강다니엘의 일부 팬들과 설전을 벌이다가 해당 글을 삭제했다. 이후 래퍼 캐스퍼는 자신이 약 2년 전 강다니엘과 육지담의 첫 남만을 주선한 장본인이라고 주장한 뒤 "강다니엘이 '프로듀스 101' 이후 바빠졌고, 지담이와 만나기도 어렵고 연락하기도 힘든 상황인 사이라 서로 좋은 감정으로 정리한 것으로 알고 있다"는 글을 올려 논란을 부추겼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