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4 17시 기준
833 명
확진환자
8 명
사망자
11631 명
검사진행
22 명
격리해제
5.4℃
보통 비
미세먼지 51

유승호 채수빈인데…'로봇이 아니야' 최하위 종영

  • [데일리안] 입력 2018.01.26 07:57
  • 수정 2018.01.26 09:03
  •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로봇 소재로 한 로맨스

저조한 시청률로 고전

청춘스타 유승호, 채수빈 주연의 MBC 수목극 청춘스타 유승호, 채수빈 주연의 MBC 수목극 '로봇이 아니야'가 3%대 시청률로 종영했다.ⓒMBC

로봇 소재로 한 로맨스
저조한 시청률로 고전


청춘스타 유승호, 채수빈 주연의 MBC 수목극 '로봇이 아니야'가 3%대 시청률로 종영했다.

2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한 '로봇이 아니야' 마지막회는 시청률 3.1%·3.4%를 나타냈다. 지상파 수목극 중 최하위 성적이다.

동시간에 방송된 SBS '리턴'은 12.7%·15.2%, KBS 2TV '흑기사'는 8.6%로 집계됐다.

마지막회에서는 김민규(유승호)와 조지아(채수빈)의 해피엔딩이 그려졌다. 군 복무를 마친 민규와 오랜 시간 꿈꿔온 창업에 성공한 지아는 행복한 재회를 한다.

'로봇이 아니야'는 인간 알레르기 때문에 여자를 사귈 수 없는 한 남자가 로봇을 연기하는 여자를 만나 사랑에 빠지는 내용의 로맨틱 코미디다.

유승호의 첫 로맨틱 코미디와 '대세' 채수빈이 출연한다는 점에서 화제가 됐지만, 방송 내내 저조한 시청률로 고전했다.

유승호와 채수빈의 로맨스는 합격점이었지만 다소 독특한 콘셉트가 시청자의 공감을 얻지 못했다. 결국엔 완벽하고 돈 많은 남자와 평범한 여자의 뻔한 로맨스였다는 비판도 나온다.

'로봇이 아니야' 후속으로는 5주간의 결방 기간을 거친 후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가 3월 14일 첫 방송한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