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정부-靑, 가상화폐 대책 이견 없어"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7월 21일 17:01:58
    청와대 "정부-靑, 가상화폐 대책 이견 없어"
    "지난달 범정부 대책 발표…정부와 청와대 간 이견 없어"
    기사본문
    등록 : 2018-01-14 15:16
    조현의 기자(honeyc@dailian.co.kr)
    청와대는 14일 가상화폐와 관련한 정부 대책과 관련해 정부와 청와대 간 입장 차이가 없다고 밝혔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가상화폐에 대한 청와대 입장을 묻자 "청와대 입장을 제가 말할 권한은 없다"고 전제한 뒤 "작년 12월 28일 범정부 합의안을 낸 바 있다. 그 방안에 정부와 청와대 간 이견은 없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28일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관계부처 차관회의에서 가상화폐 투기근절을 위한 특별대책을 추가로 내놓으면서 거래소 폐쇄를 위한 특별법 제정 검토 방침을 공식화했다. 또 가상화폐 거래 실명제 시행과 공정거래위원회의 거래소 직권조사 확대 방침도 밝혔다.[데일리안 = 조현의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