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아시아나, 제 8회 금호음악인상에 피아니스트 조성진씨 선정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4월 24일 00:45:12
    금호아시아나, 제 8회 금호음악인상에 피아니스트 조성진씨 선정
    완벽한 테크닉과 풍부한 감성의 음악적 해석 높게 평가
    기사본문
    등록 : 2018-01-14 12:30
    이홍석 기자(redstone@dailian.co.kr)
    ▲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오른쪽)이 12일 서울 서대문구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제 8회 금호음악인상'으로 선정된 피아니스트 조성진 씨에게 시상을 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금호아시아나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이사장 박삼구)은 지난 12일 저녁 서울 서대문구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제 8회 금호음악인상’수상자로 피아니스트 조성진씨(24)를 선정하는 시상식 및 축하음악회를 열며 새로운 금호음악인의 탄생을 알렸다고 14일 밝혔다

    조 씨는 지난 지난 2005년 만 11세의 나이로 금호영재콘서트를 통해 데뷔한 이후 2015년 세계적인 쇼팽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했고 이후 이어지는 세계 주요무대에서 넘치는 음악적 재능을 발휘해왔다.

    특히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이 초청한 지난 17년 사이먼 래틀 & 베를린 필하모닉 내한공연에서도 성공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피아니스트 조성진은 이번 금호음악인상을 수상하게 됨에 따라 상금 2000만원과 연주 지원을 위한 2년간 아시아나항공 국제선 비즈니스석 이용 등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의 전폭적인 지원을 받게 된다.

    이 날 시상식에서 박삼구 회장은 "지난 2005년 금호영재콘서트로 데뷔한 조성진이 이렇게 짧은 시간내에 세계적인 음악가로 성장해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많은 분들이 한국을 대표하는 음악가가 될 그의 음악활동에 많은 관심과 지원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축하를 전했다.

    금호음악인상은 만 30세 미만의 클래식 기악 연주자 중 탁월한 음악성으로 장차 클래식 음악계를 이끌어 나갈 이를 격려하고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지금까지 피아니스트 손열음, 김선욱, 바이올리니스트 고 권혁주, 이유라, 클라라 주미 강, 임지영과 베이시스트 성민제를 수상자로 배출해 이들이 세계적인 음악가로 한 단계 더 성장하는데 큰 밑거름이 돼 왔다.[데일리안 = 이홍석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