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유기' 이승기-차승원 팽팽한 대립…시청률 상승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1월 21일 22:23:02
'화유기' 이승기-차승원 팽팽한 대립…시청률 상승
기사본문
등록 : 2018-01-14 10:31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tvN '화유기'가 시청률 상승세를 보였다.ⓒtvN

tvN '화유기'가 시청률 상승세를 보였다.

14일 tvN에 따르면 '화유기' 5화는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 전국 가구 시청률 평균 6.1%(닐슨코리아·유료플랫폼·전국 기준), 최고 7.1%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한 순위에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tvN 타깃 시청층인 2049 시청률에서는 평균 5.2%, 최고 5.9%를 기록, 지상파 포함 전 채널에서 1위에 올랐다.

수도권 가구에서는 평균 시청률 6.5%, 최고 시청률 7.8%를 기록했다. 특히 수도권 기준 여자 40대 시청률은 평균 10.8%, 최고 13.2%까지 오르며 인기를 모았다.

'화유기' 5회에서는 손오공(이승기)이 치밀한 계획 속에서 우마왕(차승원)에게 삼장(오연서)의 피를 마시게 만드는 모습이 담겼다.

사랑하는 나찰녀(김지수)를 위해 신선 수행에 열중하던 우마왕이 예상치 못한 손오공의 반격에 분노하면서 두 요괴 간의 불꽃 튀는 대립이 펼쳐졌다.

14일 오후 9시 6회 방송.[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