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골 작렬, 평점 1위·MOM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7월 21일 12:00:36
    손흥민 골 작렬, 평점 1위·MOM
    에버턴전 선제골에 이어 어시스트로 4-0 완승 주도
    기사본문
    등록 : 2018-01-14 07:22
    스포츠 = 김태훈 기자
    ▲ 손흥민 ⓒ 게티이미지

    손흥민(26)이 프리미어리그 5경기 연속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14일 오전 2시30분(한국시각)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서 킥오프한 에버턴과의 ‘2017-18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23라운드에서 1골(전반 26분) 1어시스트(후반 2분)를 기록하며 토트넘의 4-0 완승을 주도했다.

    선제골도 손흥민이 쐈다. 손흥민은 0-0으로 팽팽하게 맞선 전반 26분, 오리에가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강하게 때린 크로스를 오른발로 방향만 틀어 에버턴의 골문을 갈랐다. 문전으로 침투한 손흥민의 움직임과 감각적인 발재간이 돋보였다.

    선제골에 이어 불안한 리드를 지키던 팀이 2-0으로 달아나는 쐐기골도 선물했다. 직접 넣은 것은 아니지만 해리 케인에게 찔러준 크로스가 좋았다.

    후반 2분 하프라인 부근에서 마르세유턴으로 수비수를 따돌린 손흥민은 스피드를 동반한 드리블 돌파로 에버턴 진영으로 깊숙하게 침투한 뒤 골문 앞에 있던 케인을 향해 왼발로 강하고 낮게 차 크로스를 보냈다. 이를 케인이 골로 연결시켜 손흥민은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후반 13분 골포스트를 때리는 슈팅도 있었지만 골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멀티골은 놓쳤지만 높은 평점을 받았다.

    영국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에버턴전서 맹활약한 선수로 손흥민을 지목하면서 평점 9.2점을 부여했다. 멀티골을 기록한 케인(9.5점)에 두 번째로 높은 평점이다. 손흥민에게 가장 높은 평점을 매긴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을 맨오브더매치(MOM)로 선정했다.

    리그 8호골이자 시즌 11호골과 함께 1도움을 올린 손흥민 활약 속에 토트넘은 완승을 거두며 프리미어리그 5위(승점44) 자리를 지켰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태훈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