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성빈 우승 ‘평창 금메달 보인다’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1일 13:58:38
    윤성빈 우승 ‘평창 금메달 보인다’
    올 시즌 7번의 월드컵에서 5번 우승
    경쟁자 마르틴스 두쿠르스 압도
    기사본문
    등록 : 2018-01-13 11:00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윤성빈 우승. ⓒ 연합뉴스

    한국 스켈레톤의 간판 윤성빈(24·강원도청)이 월드컵 7차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한달 앞으로 다가온 평창동계올림픽 금메달 가능성을 높였다.

    윤성빈은 12일(한국시각) 스위스 생모리츠에서 열린 ‘2017-18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7차 월드컵’ 스켈레톤 경기에서 1, 2차 시기 모두 1위를 기록하며 합계 2분14초77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로써 윤성빈은 올 시즌 7번의 월드컵에서 5번이나 우승을 차지했다. 준우승도 2차례를 차지하며 계속해서 세계 정상급 기량을 유지하고 있다.

    윤성빈은 1차 시기부터 1분07초58로 1위를 기록하며 다른 경쟁자들을 압도했다. 이어 2차 시기에서 1차 시기보다 더 빠른 1분07초19를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2위는 악셀 융크(독일)로 2분15초64를 기록했고, 윤성빈의 강력한 경쟁자인 마르틴스 두쿠르스(라트비아)는 2분15초87로 3위에 그쳤다.

    윤성빈은 다음 주 열리는 마지막 8차 월드컵에 불참하는 대신 오는 14일 귀국해 평창에서 올림픽 실전 감각을 끌어올릴 예정이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