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골 폭발, 도르트문트 감독 '한숨'

최종편집시간 : 2017년 09월 25일 17:33:14
손흥민 골 폭발, 도르트문트 감독 '한숨'
챔피언스리그 1차전, 손흥민 전반 4분 만에 역습 선제골
도르트문트 감독, 포백 뒷공간 수비 아쉬움 토로
기사본문
등록 : 2017-09-14 07:54
스포츠 = 김태훈 기자
▲ 도르트문트 보츠 감독(자료사진). ⓒ 도르트문트

손흥민(25·토트넘) 골 폭발에 도르트문트 보츠 감독은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서 열린 ‘2017-18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도르트문트와 H조 1차전 홈경기에서 전반 4분 선제골을 터뜨리며 3-1 승리에 기여했다.

전반 4분 만에 벼락 같은 슈팅으로 골을 터뜨렸다.

크리스티안 에릭센-해리 케인을 거친 침투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약 20m 드리블 하며 쇄도했고, 페널티박스에서 수비수 2명을 따돌리고 감각적인 슈팅으로 선제골을 뽑았다. 손흥민의 스피드와 결정력이 빚은 골이다. 챔피언스리그 통산 5호골.

손흥민은 이 골로 도르트문트전 9경기 7골을 기록하며 ‘역시 양봉업자’라는 찬사를 받았다. 또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시즌 1호골을 터뜨리며 본격적인 출발을 알렸다.

기회를 잡고 확실히 존재감을 드러냈다. 원톱 케인과 함께 공격을 주도한 손흥민은 역습 시 가장 먼저 침투해 들어가며 몇 차례 위협적인 장면을 연출했다. 후반 38분 무사 시소코와 교체되어 나오는 손흥민에게 웸블리 스타디움을 메운 홈 팬들은 뜨거운 기립박수를 보냈다.

포체티노 감독도 손흥민의 도르트문트전 활약을 높게 평가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경기 후 공식 인터뷰에서 "매우 기쁘다. 손흥민의 활약은 환상적이었다. 귀중한 골을 넣었고, 승리를 이끄는데 힘을 보탰다"는 소감을 전했다.

도르트문트는 이날도 손흥민 역습에 당했다. 도르트문트 보츠 감독은 “수비 조직력이 좋지 않았다. 포백 수비 뒷공간을 잘 막았어야 했는데 아쉽다”고 말했다. 손흥민 역습에 허를 찔린 뒷공간을 언급한 것이다.

한편, 손흥민은 영국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으로부터 평점 7.3을 받았다. 멀티골을 넣고 9.6점을 받은 해리 케인에 이어 2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태훈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