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던포드 미 합참의장 접견 확정

최종편집시간 : 2017년 08월 20일 12:19:02
문재인 대통령, 던포드 미 합참의장 접견 확정
한미연합방위 태세 논의 할 듯…메시지 주목
기사본문
등록 : 2017-08-13 13:25
이선민 기자(yeatsmin@dailian.co.kr)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조지프 던포드 미국 합참의장을 접견하고 한미 연합방위 태세에 대한 의견을 나눈다. (자료사진)ⓒ청와대

한미연합방위 태세 논의 할 듯…메시지 주목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조지프 던포드 미국 합참의장을 접견하고 한미 연합방위 태세에 대한 의견을 나눈다.

13일 청와대 관계자는 14일 던포드 합참의장을 비롯해 빈센트 브룩스 주한미군 겸 한미연합군사령관, 마크 내퍼 주한대사 대리, 리처드 클락 합참 기획참모부장 등 4명이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한다고 밝혔다.

우리 정부에서는 이순진 합참의장, 김병주 한미연합사 부사령관,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이상철 국가안보실 1차장 등이 참석한다.

던포드 합참의장은 13일 1박2일 일정으로 우리나라를 방문해 문 대통령 예방과는 별도로 송영무 국방부 장관과 이순진 합참의장 등 국방부 수뇌부도 만나 북한의 도발로 긴장이 고조되는 한반도 정세를 논의할 계획이다.[데일리안 = 이선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