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정희, 배영만 디스 "초등학교 때도 이 얼굴, 비실비실"

최종편집시간 : 2017년 09월 21일 15:44:31
장정희, 배영만 디스 "초등학교 때도 이 얼굴, 비실비실"
기사본문
등록 : 2017-04-21 09:51
스팟뉴스팀 (spotent@dailian.co.kr)
▲ 장정희가 배영만을 디스했다. KBS 1TV 방송 캡처.

배우 장정희와 코미디언 배영만이 초등학교 동창인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는 장정희와 배영만이 출연해 어린 시절을 회상했다.

이날 장정희는 "배영만은 학교 다닐 때부터 이 얼굴이었다. 굉장히 비실비실했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하지만 장정희는 "중학교 때 응원단장을 한 번 하더니 달라졌다. 그러더니 개그맨이 되더라"고 기특해했다.

그러자 배영만은 "장정희는 공부를 못했다. 목소리 크고 힘만 셌다"고 폭로하며 맞대응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