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3월 24일 00:53:40
법정 출석하는 롯데그룹 총수 일가
기사본문
등록 : 2017-03-20 21:31
  가
  가
    인쇄하기
박항구 기자(underfl@hanmail.net)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경영 비리 첫 공판에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왼쪽부터), 신 총괄회장의 세번째 부인인 서미경 씨,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출석하고 있다.

▲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경영 비리 첫 공판에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왼쪽부터), 신 총괄회장의 세번째 부인인 서미경 씨,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이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경영 비리 첫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세번째 부인 서미경 씨가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경영 비리 첫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경영 비리 첫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롯데그룹 경영 비리 첫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데일리안 = 박항구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