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3월 24일 00:53:40
바른정당 대선주자들, 부산에서 세 번째 정책토론회
부산국제여객터미널 컨벤션센터에서 정책 토론회 열어
기사본문
등록 : 2017-03-21 06:30
  가
  가
    인쇄하기
조정한 기자(impactist90@dailian.co.kr)
▲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왼쪽)과 남경필 경기도 지사가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본관에서 열린 '2017대선 바른정당 후보자 경선토론'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바른정당 대선 주자인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21일 부산에서 영남권 정책토론회를 열고 대선 주자로서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들은 지난 18일 광주 MBC에서 열린 첫 TV 토론회에 이어 20일 여의도 KBS에서 두 번째로 만나 '보수 후보 단일화' '연정' 등 이슈에 대해 의견을 내비친 바 있다.

이날 오후 3시부터 두 시간 동안 부산국제여객터미널 5층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정책 토론회에는 바른정당 지도부도 참석하며 각 주자들은 이 자리에서 모두 발언과 주도권 토론 등을 통해 자신의 정책 등을 바탕으로 지지를 호소한다.

한편 정책 토론회는 오는 23일 충청권(대전) 25일 수도권(서울)에서 두 차례 더 열리며 오는 28일 후보자 선출대회에서 4개 권역 정책토론회 전화면접 투표결과(40%) 당원 선거인 투표결과(30%) 일반국민 여론조사 결과(30%)를 합산해 최종 대선 후보를 선출한다.[데일리안 = 조정한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