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원라인' 임시완 "선배 진구, 존경한다"

최종편집시간 : 2017년 08월 21일 17:26:38
영화 '원라인' 임시완 "선배 진구, 존경한다"
기사본문
등록 : 2017-03-20 16:58
김명신 기자(sini@dailian.co.kr)
▲ 배우 임시완이 영화 '원라인' 속 완구커플 진구에 대해 남다른 애정(?)을 과시했다. ⓒ 영화 스틸 NEW

배우 임시완이 영화 '원라인' 속 완구커플 진구에 대해 남다른 애정(?)을 과시했다.

20일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에서 진행된 영화 '원라인' 언론 시사 및 기자간담회에서 임시완은 "민대리 역을 맡았는데, 스태프들과 선배들이 모두 편하게 해주셔서 정말 즐겁게 촬영했다. 하지만 진구 선배처럼 마냥 편할 수 만은 없었다"고 회상했다.

이날 진구는 임시완에 앞서 "스태프들이 모든 동선과 촬영 현장을 편하게 해주셔서 편하게 연기했다"고 언급, 그에 따른 임시완이 위 같은 발언을 한 것.

임시완은 그러면서 "기라성 같은 배우 진구와 나의 차이점이 아닌가 생각한다. 진구 선배를 따라가려면 앞으로 더 얼마나 많은 작품과 연기 연습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임시완은 "다시 한 번 진구 선배를 비롯해 많은 선배들에게 심심한 존경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면서 "우리 영화는 직설적이고 노골적으로 '돈'을 언급한다. 그러나 우리의 인생이 뗄레야 뗄 수 없는 관계이고 공통 관심사인 만큼, 영화를 보고 생각할 수 있는 지점이 많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애정 어린 시선을 당부했다.

임시완 진구 박병은 이동휘 김선영의 희대 사기꾼 변신으로 주목 받고 있는 영화 '원라인'은 29일 개봉 예정이다.[데일리안 = 김명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